디아블로 카베르네 소비뇽 (Casillero del Diablo Cabernet Sauvignon) - 세계 칠레 와인 판매 1위에 빛나는
본문 바로가기
가벼운 와인 이야기

디아블로 카베르네 소비뇽 (Casillero del Diablo Cabernet Sauvignon) - 세계 칠레 와인 판매 1위에 빛나는

by alphakjs 2020. 3. 30.
반응형

예비 신부님과 집에서 짠내투어 재방을 보다 보니 와인이 급하게 땡겼다.

늦은 시간이라 결국 편의점 방문, 세계 칠레 와인 판매 1위라는 광고문에 혹해 냅따 계산대로 향했다.

우선 제조사를 꼭 알아야 한다(워낙 유명한 곳인지라).

 

'콘차이 토로' 사에 대하여
- 1883년 와인회사로는 처음으로 뉴욕 증시에 상장된(1994년) 칠레 1위의 와이너리
- 1996년 아르헨티나에 트리벤토 와이너리(Trivento winery)를 설립(아르헨티나의 2번째 수출 와이너리)
- 1997년 바롱 필립 드 로칠드가문과 합작으로 “알마비바”를 출시하여 칠레에 울트라 프리미엄 와인의 장을 염
- 2005년 콘차이 토로의 아이콘 “돈 멜초 2001”는 세계적으로 권위있는 와인 전문지 와인 스펙테이터(Wine spectator) 선정 100대 와인 중 4위(94점)
- 2010년 콘차이 토로사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공식 스폰서쉽 체결

[네이버 지식백과] 콘차이 토로, 디아블로 까베르네 소비뇽 2013 [Concha y Toro, Casillero del Diablo Cabernet Sauvignon 2013] (와인21)

 

이제 와인의 스펙을 알아보자.

 

 

- 종류 : 레드와인

- 생산지 : 칠레

- 제조사 : 콘차이 토로(Concha y Toro)

- 알코올 도수 : 13.5도

- 당도 : ★

- 산도 : ★★

- 바디감 : ★★

- 타닌 : ★★ 

- 가격 : 14,900원(이마트에서는 12,800원)

 

저렴한 가격대에서 레드와인의 특징을 다 살려냈다 생각한다.

적당한 산도, 바디감, 타닌...

쓴맛과 떫은 맛, 입안에 남는 향까지 기본은 모두 갖추었다.

하지만 한방이 없는 느낌이랄까.

저렴한 와인에게 뭘 그리 많이 바라느냐 하면 할 말이 없지만, 깊이가 너무 느껴지지 않는 보급형의 기운이 세게 와 닿았다.

아마 다시 사마실 것 같지는 않다.

이마트 할인 행사에 맛들린 것도 있지만, 할인된 가격 덕분에 아주 조금 더 비싸면서 아주 많이 더 훌륭한 와인도 많기 때문이다.

최근 마신 유니온38 그란레세르바 샤르도네만 하더라도 비교를 할 수 없다(같은 제조사다).

내가 와인에 대해 잘 몰라서 그런 것일수도 있고, 단지 개인적인 평가일 뿐이니 혹여 관련된 분들이 있다면 말씀 주시길... 글 내리겠습니다...

 

- 평점 : ★(다섯개 중 하나)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