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화역 분위기 좋은 카페, 삼원샏 (이전 전광수 커피)
본문 바로가기
우리 커플의 데이트

혜화역 분위기 좋은 카페, 삼원샏 (이전 전광수 커피)

by alphakjs 2021. 3. 13.
반응형

서울대 병원에 갈 일이 있어

간만에 혜화역에 갔다.

시간이 비어 오래전 즐겨 찾던

전광수커피에 가려 했다.

 

한옥으로 지어진 외관과

정갈한 마당은 그대로였는데,

주인이 바뀌었는지

카페의 이름 역시 달라져 있었다.

 

 

 

이름도 특이하다.

삼원샏이라니.

 

카페 이름의 복잡한 의미도 있었는데,

딱히 이해하고 싶지 않았다.

분위기 좋고, 커피가 맛있으면 그걸로 됐지.

 

내부 인테리어는 사실 특별히 변한 게 없이

이름만 바뀐 것 같았다.

화장실이 특이하게 외부 마당 구석에 있는 것도,

카운터를 비롯한 내부 디자인도

전과 같았다.

 

 

그럼에도 바뀐 이름을 보면서

'예전에 자주 이 카페를 찾았던

모든 게 재밌고 신기했던

풋풋한 대학생도

이제는 사회생활을 할만큼 한

가정이 있는 유부남이 되었구나'

그런 감상을 느꼈다.

 

여튼 이런저런 감상을 뒤로 하고,

아메리카노, 카페라떼 그리고

달달한 케익을 하나 시켰다.

 

일단 확실히 이전과 바뀐점이 있다면,

잔과 접시가 너무 예뻐졌다.

와이프가 완전히 반해서

사진을 너무 열심히 찍더라.

 

 

맛도 조금 변했다.

이전에는 여러가지 옵션도 선택할 수 있었고,

뭔가 전광수 커피만의 맛이 있었다면

지금은 조금 프랜차이즈의 느낌이 났다.

 

바꾸어 말하면,

이전에는 커피 맛에 취향을 좀 탔다면

지금은 누구나 좋아할 부담없는 커피향과 맛이다.

 

그리고 케잌이 너무 맛있었다.

 

소개팅할 때,

조용히 깊은 이야기를 하고 싶을 때,

찾아가기 참 좋은 카페라 생각한다.

 

 

도심 속에서 여유를 느끼고 싶다면

삼원샏, 좋은 선택이 될 것 같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