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토리아 디 말리아노, 헤바(Fattoria di Magliano, Heba) - 진한 색감과 진한 풍미에 반함, 훌륭한 가성비
본문 바로가기
가벼운 와인 이야기

파토리아 디 말리아노, 헤바(Fattoria di Magliano, Heba) - 진한 색감과 진한 풍미에 반함, 훌륭한 가성비

by alphakjs 2021. 3. 21.
반응형

여성의 날이 있는 3월에 찾은 와인 아울렛에서

여인의 얼굴이 페이팅되어 있는

파토리아 디 말리아노, 헤바를 만났다.

 

전체적인 평도 좋고,

Heba라는 그리스신화 속 청춘의 여신의 이름도

감각적이라는 생각이 들어 아내에게 선물했다.

 

 

 

 

우선 이 와인은

95%의 산지오베제(Sangiovese)와

5%의 시라(Syrah)로 만들어진 와인이다.

 

처음 보는 와인 품종이라

생소한 산지오베제의 풍미가 궁금해

이 와인을 고른 것도 있다.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

 

 

산지오베제라는 품종으로

와인을 만들면 검붉은 색감이 난다는

지식백과의 설명은 틀림이 없었다.

그리고 그 색감만큼 맛과 향이 진해

강한 여운을 남겼다.

 

 

 

 

잘 어울리는 안주로는

구운 고기 요리나 진한 치즈,

자극적인 아시아 요리를 추천하고 있다(출처 : 와인 21).

돈가스 김치 나베를 만들어서 먹었는데

와인의 풍미가 세서 잘 어울렸다.

 

와인의 스펙은 아래와 같다.

 

 

 

 

- 종류 : 레드 와인

- 알코올 도수 : 13도

- 생산지 : 토스카나 - 이탈리아

- 품종 : 산지오베제(95%), 시라(5%)

- 당도 : ☆(거의 없다)

- 산도 : ★★★

- 타닌 : ★★★

- 바디감 : ★★★

- 가격 : 23,000원(김포 떼루아 와인 아울렛 기준)

 

일단 가성비 훌륭하다 평하고 싶다.

저렴한 가격에 진한 풍미를 느끼고 싶다면

이 와인을 추천하고 싶다.

 

 

 

반응형

댓글0